대북확성기 방송 8일정도 재개 방송내용 무엇

대북확성기 방송 8일정오 전면 재개,

방송내용 무엇


대북확성기 방송이 8일정도 기준으로 재개 했다. 지난해 8월 북한 목침지뢰 사건으로 강력대응하기 위해 시행했던 대북확성기 재개는 북한이 준전시 태세를 갖출만큼 대북확성기가 북한에 미치는 영향이 얼마나 민감한지 충분히 알려주는 계기가 됐다. 결국 8.25 남북 고위급 접촉을 통해 합의를 했으나 이번 수소폭탄을 통해 북한의 만행에 경고를 하고자 전면 재개를 한 것이다




지난 6일 낮12시경 북한은 특별 중대보도를 통해 첫 수소폭탄 실험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는 조선중앙TV 방송이 가져주는 여파는 크다. 특히, 북한 4차 핵실험은 우방국인 중국에 보고도 하지 않고 기습적으로 실험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정오에 재개되는 대북확성기 방송은 낮시간 약 10km, 야간 약24km 도달 할 수 있으며 대북확성기 방송 내용으로는 대한민국 발전상, 처형 등 북한 내부소식, 최근 국제, 스포츠, 날씨와 한국 대중가요가 방송 될 예정이며 여기에 자유북한방송이 같이 전파될 예정이라 한다






지난 8월 목침사건을 계기로 북한이 대북확성기를 두려워 한다는 사실을 입증할 수 있었다. 군사분계선 약 11곳에 설치가 되는 대북확성기가 북한에 강력한 영향을 미치는 이유는 단순히 우리 군에서 만든 방송만 나가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자유북한방송 김정은과 김일성 실명이 거론되는 가장 민감한 방송이 지속적으로 방송이 됨으로 인해 북한 군사분계선에 위치한 병사들에게도 여파가 미칠 것이라는 의견이 분별하다







이번 북한 대응 확성기방송 재개는 정부에서 시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핵실험 여파가 국내에 끼치는 영향이 적다고 할 수 없다. 지난 8.25 남북 고위급 협상을 통해 북한의 도발에 대한 우리측의 입장을 표명을 분명히 했음에도 또다시 강행한 핵실험에 대해 정부에서도 어떠한 조치가 필요했던 것






문제는 확성기방송 여파로 인한 북한의 반응이다. 지난 목참사건에서도 북한은 확성기방송 재개만 으로도 준전시체제로 도발을 했다. 한국민을 불안감에 떨게 하려는 목적이었으나 당시 SNS를 통한 우리국민의 반응은 뜨거웠다. 매번 기습적으로 사건을 일으키고 나몰라라 하는 북한의 도발에 국민들의 분노가 극에 달한 것. 






대북확성기 방송이 1월8일 시행되는 이유에는 8일이 김정은의 생일이라는 점도 영향이 있다고 전한다. 과연 우리 정부의 대북확성기 방송이 북한에 어떤식으로 영향을 끼칠지 주목할 필요가 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