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엔터테인먼트 리뷰

판타스틱듀오 이문세 원일중 코스모스와 만든 단 하나의 음색

판타스틱듀오 이문세 원일중 코스모스와 만든 단 하나의 음색


판듀가 또 한명의 거장을 불러냈습니다 가을이면 떠오르는 가수 이문세 주옥같은 명곡과 후배 가수들의 리메이크로 인해 세월이 흘렀지만 여전히 회자되는 그의 주옥같은 앨범들 옥주현과의 즉석 콜라보 판듀 참가자들과의 즉석 답가 등 이문세만이 할 수 있는 감성을 무대 위에서 녹여냅니다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판듀 선택과 다음주 전설의 판듀 무대 원일중 코스모스와의 콜라보 그녀의 웃음소리뿐 벌써 기대되네요




록의 전설 전인권을 잡기 위해 판듀가 준비한 발라드 전설

이문세가 판타스틱듀오에 참여 했습니다


이문세 콘서트가 아니면 들을 수 없었던 그의 목소리

곡 한소절 마다 풍부한 감성과 가사 전달력 세대를 아우르는

명곡을 라이브로 들을 수 있는 지켜봐야 할 무대







공중파에서 모습을 전혀 볼 수 없었던 전인권

그의 등장만으로도 시청자 들은 열광을 했었죠 그리고

이문세의 등장만으로도 관객들은 환호합니다


더욱 놀라운 것은 이 두사람을 한 프로그램

한 무대에서 동시에 볼 수 있는 기회가 살면서 얼마나

있었고 앞으로 있을까요 경연이라는 무대에 잘

보이지 않은 전설과 전설의 만남






판듀 후보를 만나기 위한 곡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가을과 무척 잘 어울리는 서정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이문세의 대표곡 이분의 곡의 힘은 첫음절 곡이 시작되는 도입부에

들리는 한 소절이 가슴을 울리는데 그 음색을 방송을 통해

다시 한 번 전해들을 수 있다니 감동입니다







이문세 이기에 가능할 것이라는 선입견과는 달리

주옥같은 명곡에 화음을 넣는 참가자와 자신만의 음색으로

귀를 맑게 해주는 참가자 등 매번 느끼는 거지만

대한민국에 노래 잘 하는 사람을 너무 많지 않나요









불광동 청원경찰, 원일중 코스모스, 미소천사 승무원

세명의 후보가 무대에 등장 했으며 색깔있는 무대를 선보이며

기대감마저 상승했을 정도 였답니다







특히, 원일중 코스모스의 경우 평소 

가사가 예쁜 노래를 좋아하는데 이문세의 노래들이

시적이고 예뻐서 어린 나이임에도 노트에

가사들을 적어가며 외웠던 것








그런 소녀의 감성이 이문세를 움직였던 것일까

한 번도 없었던 즉석 답가 '소녀'를 소녀에게 불러주는 이문세

평생 이문세에게 이런 화답을 전해듣는 사람이 얼마나 있을까

그저 부러울 뿐입니다









담백하게 곡을 소화해내는가 하면 허스키한 보이스로

묵직한 기교로 곡을 해석하는 참가자 반면 예선곡으로 아예

듀엣곡을 선택해 미리 이문세와 호흡을 맞추려 했던

미소천사 승무원


모든 참가자들에게 짧게나마 답가를 불러주면서

그 감동을 시청자들 역시 충분히 공유 했답니다





다음 주,


넘치는 애드리브와 폭발적인 에너지를 바탕으로

판정단 조차도 가늠하지 못했던 이문세와 코스모스의 무대

그녀의 웃음소리뿐


화려한 엔딩 곡으로 우리에게 다가옵니다

벌써부터 기대가 되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