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엔터테인먼트 리뷰

슈가맨 이석훈 사랑하자 태양의후예OST 최초라이브

슈가맨 이석훈 사랑하자 태양의후예OST 최초라이브


슈가맨 꿀성대 전쟁 편. SG워너비 이석훈과 정엽이 쇼맨으로 출연했다. 여심녹이는 대한민국 대표 꿀성대를 가진 두 사람은 오프닝부터 스튜디오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는데 첫 무대는 정엽 하면 떠오르는 'Nothing better' 트레이드 마크인 맷돌 돌리기를 선보인 반면, 이석훈은 태양의후예 OST를 직접 참여 슈가맨에서 최초 라이브를 선보였다





정엽이 브라운아이드 소울의 'Nothing better' 부르며 분위기가 한 껏 고조되자 희열팀 쇼맨으로 출연한 이석훈이 한 수를 꺼내든다. 인기리에 종영된 태양의후예 OST 사랑하자를 직접 부른 SG워너비.





 



    태양의후예 OST '사랑하자' 최초라이브


인기리에 종영된 태양의후예 아직 드라마 여파가 남아있는 상황에서 드라마 OST '사랑하자'를 부른 이석훈이 최초 라이브 무대를 슈가맨에서 시행했다. 워낙 유명한 곡인데다 김석훈의 보이스로 전해질 감동이 벌써부터 기대된다







    사랑하자 태양의후예 OST 


'태어나 첨으로 가슴 떨리던 사람' 익숙한 첫 소절이 울려퍼지자 객석 분위기는 이전과는 다른 분위기를 연출한다 역시 OST조차 그 여파가 잔잔히 남아있었던 탓인지 게다가 최초라는 타이틀이 주는 여파도 만만치 않았다







SG워너비가 부른 OST '사랑하자'





태양의후예 사랑하자 OST









목에 핏대까지 세워가며 열창하자

관객도 MC도 시청자도 몰입하게 된다




 



분위기가 너무 후끈할만큼

상대팀 조차도 흠뻑 빠져들었고





 



희열팀은 오프닝에서 제대로 보여준

반면, 재석팀은 초반부터 진 느낌이라며

폭소를 자아냈다